가고싶다

길버트버거앤프라이즈

4.4 194

가로수길점

115,535 194 5,148
레스토랑 상세 정보
주소: 서울시 강남구 신사동 545-3
전화번호: 02-546-5453
음식 종류: 브런치 / 버거 / 샌드위치
가격대: 만원-2만원
주차: 발렛
영업시간: 11:30 - 21:30
웹 사이트: 식당 홈페이지로 가기

길버트버거앤프라이즈의 리뷰 (194)

  • 맛있다
    Restaurant Picture
    키다리아저씨

    461 316

    햄버거는 뭐 다른말이 필요 없이 담백하고 맛났고~ 코운슬로도 개인적으로 좋아해서 만족했으나~ 어니언링은 이날따라 좀 기름지고 너무 튀겨진듯해서 안타까웠네요~ 그래도 햄버거 냠냠했으니 그걸로 만족!!!

  • 맛있다
    Restaurant Picture
    미댕미댕

    107 79

    5.0/5.0 단언컨대 완벽하다. 런치세트에 프레지던트 단품 추가. • Mr. 프레지던트 버거 (10,500) : 로메인의 씁쓸한 맛과 적양파의 아삭함, 바싹 구운 베이컨에 레몬즙이 들어간 듯 상큼한 소스, 스테이크 같은 패티까지 그야말로 완벽한 버거였다. 길버트버거보다 좋았는데, 그 이유는 식감이나 단맛, 짠맛 등의 조화가 적절히 어우러졌기 때문. 그야말로 감동스러운 맛이라서 친구와 울면서 먹었다. • 런치세트 (길버트 Jr.+2분의 1 프렌치 프라이즈+캔음료=12,000) : 길버트도 충분히 감동스러운 맛이었지만, 프레지던트에 비하면 씹는 맛이 부족했다. 그리고 프레지던트에 비해 좀 더 느끼한 감이 있었음. 자꾸 프레지던트에 비교해서 별로인 것처럼 느껴지지만, 내가 프레지던트를 먹지 않았다면 단언컨대 길버트가 내 인생버거가 되었을 것이다. 다만 소스는 프레지던트보다 길버트가 좀 더 내 취향. 더해서, 프렌치 프라이는 버거에 묻혀 그 감동이 덜했지만 충분히 두툼하고 적당히 짭짤한 딱 내 취향이었다. 쉐이크를 못 먹은 게 너무 아쉽다. 그리고 햄버거류를 먹으면 늘 속이 부대꼈던 내가 배터지게 먹고도 속이 부대끼지 않고 편안했다는 점도 칭찬해주고 싶다. 너무 맛있으니 오히려 쓸 말이 없다. 일단 가고 봐야 하는 곳인듯. 17.02.16

  • 맛있다
    Restaurant Picture
    신돗개

    115 93

    Sum up: 버거는 여기가 답이야 1. 여긴 번도 번이지만 패티가 정말 맛있습니다. 보통 수제버거는 나이프로 자를 때 패티랑 번이랑 내용물 다 분해돼서 빡치는데, 여긴 오히려 패티를 먼저 맛볼 수 있게 분해되는 것이 고마울 정도 2. 반지하에 위치해 있지만 절대 좁지 않습니다. 테이블 사이의 간격도 넓고 오픈 키친에 심지어 음악도 좋습니다. Fka twigs 틀어주는 버거집이라뇨...저는 이런거 굉장히 중요합니다. 3. 직원분들의 반응속도가 장난이 아닙니다. 오늘 메뉴 정하고 눈만 마주쳤는데 고개를 끄덕이시더니 주문받으러 오셨어요. 서빙도 깔끔하고 서비스적 측면에서도 만족스럽 4. 목요일 오후 8시 40분에 갔는데 붐비지 않아서 좋았어요. 하지만 주말이나 식사시간엔 손님이 많답니다. 5. 지인들의 간증을 종합해 보면, 가로수길에서 버거는 역시 이곳 입니다.

  • 맛있다
    Restaurant Picture
    비연

    101 39

    한번은 꼭 가보리라 했던 이곳. 수제버거 좋아하는 나로선 지나칠 수 없는 곳이었고 오늘, 어린이날 끝내 찾아가고야 말았다. 간판이 좀 못 알아보게 되어 있어서 휙 지나쳤다가 도로 기웃거려 알아봤다는 게, 이 가게에 대한 첫인상. (힘들어~) 들어가보니 분위기가 꽤 괜챦았고 직원들이 매우 친절했다. 런치세트를 시키고 햄버거는 Mr. President로 낙점. 콜라가 먼저 나와 룰루 기다리니 곧 메인 메뉴도 도착. 햄버거와 감자튀김과 케찹. 겉보기는 다른 수제버거와 비슷했다. 햄버거가 다른 모양새를 가지기란 쉽지 않은 게지. 나이프로 잘 잘라 한입 베어무니... 오. 맛나. 고기의 굽기 정도가 개인별 취향에 따라 다가오는 게 다르기도 하다던데 나한텐 딱 맞는 굽기 정도였다. 미디엄 정도? 씹히는 맛이 매우 좋았다. 감자튀김이야 어디서나 맛볼 수 있는 맛. 점심으로 충분했고 다시 들러 다른 것도 맛보고 싶었다. 햄버거집에 혼자 들어가면 뻘쭘하지 않을까 내심 걱정도 되었으나, 의외로 혼자 들어온 손님들이 여럿 있어 동지애마저 느끼게 되었더라는 후일담이. 흐흐. 가로수길에 와서 한번 꼭 들러 맛보라고 권하고 싶다.

  • 괜찮다
    Restaurant Picture
    Mark K

    448 297

    고르지 않아도 고기가 '미디엄 레어'로 익혀 나와 부드러웠으나, 원래 사라져버리는 Shake Shack 스타일 패티보다 씹는 맛이 있는 In-n-Out 스타일을 좋아하는 나는, 굽기 정도를 내가 고를 수 없어서 아쉬웠음 (미디엄 정도가 햄버거는 맞다고 생각함). 길버트버거 먹었는데, 재료들의 양은 적당한 듯 하여 빵/고기/야채 등 재료와의 구성 비율은 좋았음. 스윗포테토 프라이즈 맛있었음. 지하실(반지하?)에서 힙합 음악을 들으며, 햄버거를 먹은 전체적인 분위기 또한 좋았음.

  • {{get_recommend_message(featured_review.action_value - 1)}}
    Review User Picture
    {{::featured_review.comment.user.nick_name}}

주변 인기 식당
  • 듀크램 3.9
    ParkJu-hyun
    펌킨-으로 시작하는 디저트집을 찾아갔으나 망했는지 가게가 없어져.. 우연히 들어간 듀크렘. ...
  • 머그포래빗 4.0
    허니꿀잼
    가게 분위기는 나쁘지않고 서비스는 나빴던곳. 직원교육을 다시 시켜야할듯. 툭툭 내뱉는말이 별...
  • 베질루르 3.7
    유카롤
    비쥬얼이 넘나 이쁜곳! 밀크티 글라쎄를 시켰는데 맛있었다. 밀크티 위에 찐한 우유아이스크림을...
  • 도레아트빌리지 3.9
    허니꿀잼
    무지개케이크로 유명해진 가로수길 도레도레에 드디어 방문해봄. 어마어마한 사이즈로 유명하고 듣...
망고플레이트
전체 검색

카카오톡에 공유 밴드에 공유 가고싶다 리뷰 쓰기

wannago_go_app_popup_main_image

더 많은 가고싶다를 원한다면
망고플레이트 앱을 다운받아 보세요

최근 본 맛집 ()
가고싶다

거기가 어디였지?

내가 둘러 본 식당이 이 곳에 순서대로 기록됩니다.

wannago empty star

격하게 가고싶다..

식당의 ‘별’ 아이콘을 누르면 가고싶은 곳을 쉽게 저장할 수 있습니다.

  • {{data.restaurant.name}}
    {{get_rating(data.rating)}}
    {{get_metro(data.restaurant.metro_code)}} - {{get_cusine_code(data.restaurant.cusine_code)}}
logout
checkbox
이용약관 동의

망고플레이트 서비스 이용을 위해 다음의 약관에 동의해 주세요.


login loading bar